2018.01.10 (수)

  • -동두천 -8.5℃
  • -강릉 -4.1℃
  • 맑음서울 -6.6℃
  • 구름조금대전 -3.5℃
  • 구름많음대구 0.0℃
  • 맑음울산 -1.7℃
  • 흐림광주 -0.5℃
  • 맑음부산 0.7℃
  • -고창 0.3℃
  • 비 또는 눈제주 3.5℃
  • -강화 -11.1℃
  • -보은 -3.7℃
  • -금산 -1.5℃
  • -강진군 0.0℃
  • -경주시 0.3℃
  • -거제 0.9℃
기상청 제공

당진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밭작물 재배 위한 관정개발비 등 지원

당진시가 정부가 추진하는 논 타작물 재배지원에 적극 추진한다.

 

2018년부터 한시적으로 추진되는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은 지난해에 쌀 변동직불금을 지급 받는 농지에 벼 이외에 타작물을 재배할 경우 면적 당 일정 금액을 지원해 주는 제도다.

 

지원 단가는 사료작물의 경우 재배 시 ㏊당 400만 원, 다년생 포함 일반작물은 ㏊당 340만 원, 두류작물은 ㏊당 280만 원 수준이다.

 

단, 무와 배추, 고추, 대파, 인삼 품목은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품목에서 제외해 수급 불균형으로 인한 공급과잉을 사전에 차단했다.

 

사업신청은 이달 22일부터 내달 28일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동사무소에서 할 수 있으며, 2017년에 이미 타작물을 재배한 농지도 올해 신규로 최소 1,000㎡ 이상 추가로 신청할 경우 지난해 타작물 전환면적의 50%를 지원 받을 수 있다.

 

특히 시는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활성화를 위해 벼 이외에 타작물로 전환하는 농가를 대상으로 밭작물 재배에 필요한 관정개발비와 기반조성비, 밭작물 재배용 농기계 등을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논 타작물 전환 시 논 농업 고정직불금은 지속적으로 지급되고, 쌀값 변동에 따라 지급되는 변동직불금은 지급되지 않는다”며 “타작물 재배 전환을 장려하기 위해 각종 지원 사업 시 일정면적 이상을 타작물로 전환한 농가를 우선적으로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통계청이 발표한 지난해 쌀 생산량 통계자료에 따르면 당진지역 쌀 생산량은 10만8,708톤으로 전국 최상위를 수준이다.

관련기사

피플·칼럼





웹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