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흐림동두천 5.7℃
  • 흐림강릉 6.3℃
  • 흐림서울 5.2℃
  • 박무대전 2.9℃
  • 흐림대구 5.1℃
  • 울산 7.0℃
  • 구름많음광주 3.8℃
  • 흐림부산 7.3℃
  • 맑음고창 3.5℃
  • 흐림제주 9.7℃
  • 흐림강화 5.7℃
  • 흐림보은 1.9℃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6.9℃
  • 구름조금거제 6.3℃
기상청 제공

뉴스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일자리 925개 창출

국민과 함께하는 공공기관 구현에 앞장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1월 14일「2020년 주요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농업현장과 고객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하여, 농업과학기술의 실용화를 통해 국민과 함께하는 공공기관 구현에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재단은 올해 양질의 일자리 925개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에 방점을 두고 ① 농생명 우수기술의 실용화 촉진, ② 기술기반 농식품 벤처창업 지원 강화, ③ 디지털농업 기술의 상용화 지원 확대, ④ 우수 신품종 보급 및 종자산업 경쟁력 강화, ⑤ 한국형 농업기술 패키지 수출지원 확대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재단은 올해부터 농산업체의 혁신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특허창출부터 시제품제작, 제품공정 개선을 거쳐 판로개척 및 수출까지 지원해주는 ‘기술사업화 전주기 지원체계’를 더욱 확대한다.


우선 농촌진흥청 연구실을 대상으로 운영하고 있는 ‘1실 1변리사’ 제도를 ‘지역특화작목연구소’까지 확대하여 지식재산에 기반한 지역 R&D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기술이전은 기획마케팅 및 전용실시 강화로 농생명 우수기술의 산업적 파급력을 한층 높일 계획이다.
 50건의 농생명 유망기술을 선정하여 중견기업 등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타깃 마케팅을 통해 우수성과를 창출한다.
 ‘농업기술실용화지원사업’(116억원 규모)은 농산업체의 매출 증대 등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개편했다.   지원사업 대국민설명회를 조기에 개최하고 권역을 확대하여 보다 많은 농산업체가 참여할 수 있도록 문호를 넓혔다.


  또한, ‘시장진입경쟁력 강화’ 등 후속연계사업지원을 기존 12 과제에서 18과제로 확대한다.

 올해 벤처창업지원은 권역별로 설치된 농식품벤처창업센터(A+센터)를 중심으로 기술기반 벤처창업 지원을 확대하여 창업기업 매출 30%, 고용 20% 증가를 달성하고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올해 단순 식품제조기업은 축소하고 디지털·바이오 등 미래 핵심분야의 창업지원을 확대한다. 이를 위해 벤처육성지원기업을 350개로 확대(’19년 250업체)하고, 기업별 창업지원금 또한 30백만원으로 (’19년 20백만원) 높였다. 이러한 첨단 농산업을 이끌 혁신창업기업 지원을 위하여 창업관련 예산도 85억원에서 126억원으로 대폭 늘였다.


또한 농식품 창업기업 민간투자환경 조성을 위하여, ‘기술창업 투자기획 지원사업’을 신설(8.4억)하여 농산업 기술융복합 창업기업의 투자유치(8社)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전북 익산을 스마트 창업보육의 메카로 육성하고자, 설계비 등 8억을 확보하여 ‘스마트 농산업 벤처·창업 캠퍼스 설치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재단은 4차 산업혁명, 디지털 농업혁명 등 외부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첨단 농기자재 현장실증, 표준화, 검정 등을 통해 디지털농업기술의 상용화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농업분야 ICT기업 개발제품의 농가 실증지원을 확대하고 ‘스마트팜 혁신밸리’ 실증단지를 김제, 상주에서 운영할 계획(’20.하반기)이다.


재단은 농생명 ICT검인증센터를 완공(익산, ’20년 6월 예정)하여 첨단 ICT 기자재의 검정업무를 본격적으로 추진하며, 스마트팜 제품시장 활성화의 핵심인 표준화를 위해 ’18년 시설원예 분야 22종, ‘19년 축산분야 19종에 이어 금년에는 원예·축산·노지 등 10종의 국가표준 제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첨단 ICT기000자재의 현장 확산을 위하여 설계 및 컨설팅, 시제품제작 및 제품개선 등을 내용으로 하는 ‘스마트팜 ICT기자재 국가표준 현장확산 지원사업(45억, 100社)’이 금년에 신규 추진될 예정이다.
종자사업은 청․지자체가 개발한 우수 신품종 종자․종묘 보급을 더욱 확대하고, ‘2020 국제종자박람회’의 운영 효율성을 제고한다.


 이를 위해 밭작물에 특화된 ‘영남권 종자종합처리센터’를 본격 가동하여, 총 3권역(중부, 호남, 영남)에 약 5,500톤의 정선 인프라를 갖추어 운영할 예정이다.


 ‘해들’, ‘참드림’ 등 벼 외래품종 대체종자 보급을 210톤(‘19년 91톤), 제빵용 등 특수용도 밀 생산‧보급도 86톤(’19년 27톤)으로 확대한다.


 또한 권역별 약용작물종자보급센터와 연계하여 대표적인 약용작물인 지황, 감초에서 삽주, 반하 등으로 확대하여 50만주(‘19년 27만주)를 보급하여 국내 약용작물 유통 확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국내 우수종자의 해외 수출을 위해 종자기업 출품 품종 및 규모를 확대하여 ‘2020 국제종자박람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이번 박람회는 ‘전시포 내 홍보부스 설치’ 등 참관자의 종자친밀도를 높이고, KOTRA,  aT 등 유관기관 협력으로 종자 수출 프로그램을 다양화하여 운영 효율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올해는 해외 현지 수출 테스트베드를 기존 베트남, 중국, 카자흐스탄, 인도에 이어 농업수출 잠재력이 큰 러시아를 추가하여 국내 우수 농기자재의 수출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금년 신규사업으로 ‘중동‧중앙아시아 대상 스마트팜 패키지 수출 활성화’를 위한 예산(2억원)을 확보하여 수출영역을 중동지역 등으로 확대한다.


해외 전시박람회 참가를 ‘KOTRA’ 등 유관기관과 공동 운영함으로써 예산을 절감하고 수출성과를 제고한다. 

 시험분석 분야는 ‘안토시아닌’ 등 신규분석 서비스를 15항목(‘19년 10항목)으로 확대하고, 국제숙련도 프로그램을 75항목(’19년 69항목)으로 확대하여 글로벌 수준의 분석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철저한 안전관리를 위해 연구실 ‘안전점검’을 강화하고,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을 2개소로 확대할 예정이다.  신규 공시자재 발굴 등으로 유기농업자재 공시를 확대하고, 사후관리 강화를 통해 고객만족도를 제고한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