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9 (토)

  • -동두천 27.8℃
  • -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8.2℃
  • 맑음대전 28.5℃
  • 흐림대구 21.1℃
  • 흐림울산 20.6℃
  • 구름조금광주 28.5℃
  • 구름조금부산 23.3℃
  • -고창 28.6℃
  • 맑음제주 25.8℃
  • -강화 26.3℃
  • -보은 24.8℃
  • -금산 26.3℃
  • -강진군 26.3℃
  • -경주시 20.4℃
  • -거제 23.5℃
기상청 제공

뉴스

정읍농업기술센터,과수화상병 예찰

신청 약제 공급 ,13일까지 신청

정읍시농업기술센터가 사과와 배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는 과수화상병(果樹火傷病) 방제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와 관련, 기술센터는 사과와 배(정읍지역 전체 면적 160ha) 과수 화상병 사전 방제 예산으로 1760만원을 확보하고 신청들에 약제를 공급한다. 신청 대상은 정읍에서 사과나 배를 재배하는 농가이다. 희망자는 사과․배 과수원이 있는 읍․면사무소나 동주민센터에 오는 13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 방제 적기는 새로 나뭇가지가 나거나 꽃이 발아하기 전까지다”며 서둘러 신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과수화상병은 세균성병이다. 사과와 배 등 장미과 39속 180여종 기주식물의 잎이나 꽃, 가지, 줄기, 과일 등의 조직이 검게 마르고 마치 불에 타서 화상을 입은 것과 같은 증상을 보인다.

식물방역법에 따라 국가에서 관리하는 금지병으로 지정돼 있다. 한 번 발병되면 발병된 나무를 제거해야 함은 물론 반경100m 이내의 기주식물은 모두 뿌리까지 캐서 땅 속에 매몰하는 방법으로 폐기해야한다. 발병된 폐기 과원은 3년 간 사과나 배 식재를 금지하도록 규정돼 있다.

특히 과수화상병은 세균성병 특성 상 겨울철에 작업하는 전정가위나 톱 등으로도 감염될 수 있다. 따라서 예방을 위해서는 과원을 출입할 때마다 작업 도구를 70% 알코올이나 락스 20배 희석액에 철저하게 소독해야 한다.

한편 기술센터는 “지난해 사과와 배 과수원을 전수 조사한 결과 과수화상병이 없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예찰로 사전 방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