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1 (수)

  • -동두천 10.3℃
  • -강릉 17.3℃
  • 박무서울 10.2℃
  • 구름조금대전 15.3℃
  • 대구 16.4℃
  • 울산 17.0℃
  • 흐림광주 16.1℃
  • 흐림부산 16.7℃
  • -고창 15.1℃
  • 구름조금제주 20.3℃
  • -강화 8.4℃
  • -보은 14.9℃
  • -금산 15.6℃
  • -강진군 16.5℃
  • -경주시 19.5℃
  • -거제 17.8℃
기상청 제공

뉴스

농지연금 가입 확대

고령농업인 생활안정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는 고령농업인의 생활안정을 위해 농지연금 가입률을 1.8%에서 올해 2.4%(12,000건)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제도개선과 집중홍보를 추진하기로 했다.

농식품부는 가입률 제고를 위해 지난해 기존상품 2종(기간형, 종신형) 이외에 신규상품 3종(전후후박형·일시인출형·경영이양형) 출시, 가입자의 배우자 농지연금 승계연령 완화(기존 65세 → 60), 소액담보 농지(채권액이 농지가격의 15% 미만인 농지) 가입 허용 등 강도 높은 제도개선을 추진했다. 또한 현재 80%인 농지의 감정평가액 인정비율도 관계부처와 협의를 거쳐 올해 안에 상향조정하는 방안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농지연금 가입확대를 위해서는 농지연금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이 중요한바, 이를 위해 고령농가와 자녀를 대상으로 한 맞춤형 홍보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2017년까지 가입한 8,631건 중 2,788건이 자녀 반대와 채무부담 등을 이유로 중도에 해지하여, 농지연금 가입확대를 위해서는 고령농업인 뿐만 아니라 자녀들의 이해가 절대적으로 중요하다. 농식품부는 귀성·귀경객이 집중되는 이번 설 명절을 활용하여 KTX 및 지하철 모니터·스크린을 이용한 홍보영상 송출, TV 방송 인터뷰, 라디오 교통방송 광고 등을 활용하여 농지연금의 효용과 신규상품 등에 대해 집중 홍보를 추진한다.

피플·칼럼





웹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