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2.8℃
  • 맑음대전 6.2℃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6.9℃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8.3℃
  • 맑음고창 6.5℃
  • 구름조금제주 9.5℃
  • 맑음강화 2.3℃
  • 맑음보은 ℃
  • 맑음금산 4.9℃
  • 맑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6.5℃
  • 맑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뉴스

품질 좋고 맛있는 우리 사과, 배!

실속형 추석 선물 상품

올해 추석 선물의 트랜드는 유난히도 실속형이 각광을 받고 있다.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와 미중무역 분쟁으로 인한 경기부진으로 유통업체들이 5만원 이하의 다양한 실속형 상품을 내놓으면서 소비자들의 관심을 유도하고 있는데 과일 상품도 예외는 아니다.


 올해 사과, 배 등 주요 과일의 작황은 양호하여 개별 상품의 당도 및 품질도 우수하다. 또한, 기상재해로 인한 피해가 적어 생산량이 지난해보다 늘어나 가격은 전년대비 소폭 하락이 예상된다.


  국내 주요 백화점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금년도에는 냉해나 태풍피해가 없어 과일의 품질이 우수하고 생산량도 늘어나 수급이 원활하여 판매가를 전년대비 10% 인하하여 예약판매를 진행 중이다”며, “좋은 품질의 과일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할 수 있어 소비자들이 국산 과일을 더 많이 찾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로 인한 매출이 신장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최근 발표한 과일관측 8월호에 따른 과일별 전망치를 살펴보면 올해 사과 생산량은 지난해보다 6% 많은 50만톤 수준으로 전망됐다. 품종별로는 후지 4~6%, 쓰가루 2%, 홍로 8% 수준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8~9월 출하되는 쓰가루, 홍로 등도 품질은 좋아지는 반면, 도매가격은 지난해보다 낮아질 것으로 예측됐다.


 배 생산량도 지난해보다 다소 많을 전망이다. 올해 성목면적은 지난해와 비슷하고 생산량은 14% 증가한 23만톤으로 수준으로 전망됐다. 남부지역의 기상상이 양호하여 출하비중이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가격은 전반적으로 전년대비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과수원에서는 수확기를 맞아 색깔 좋고 맛있는 상품을 만들기 위하여 분주한 모습이다. 최고의 품질의 과일을 만들기 위한 현장에서는 입따기, 알돌려주기, 반사필름깔기 등 수확기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농장주는 “명절이 빠르다고 하여 과일이 생산되지 않는 것은 아니다. 24절기에 맞춰서 과일은 잘 익어가고 있다”며, “추석이 이르다고 하여 과일이 익지 않는 것은 아니며, 예로부터 추석에는 그해 생산된 맛있는 햇사과, 배로 고향을 찾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