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3.3℃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5.9℃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2.8℃
  • 맑음제주 8.9℃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5℃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인터뷰

전체기사 보기

박철선 사과의무자조금관리위원장

“사과 농가가 기댈 수 있는 사과의무자조금”  

“폭우와 태풍 속에서도 사과 의무자조금 대의원회 참석률이 97%이었고, 태풍에 못 오신 분은 위임장을 보냈으니 100% 참석했다고 볼 수 있죠. 회의에서 보셨듯이 참석 농가들이 가식 없이 하고 싶은 말을 다한다는 것은 의무자조금에 대한 농가들의 기대도 있고, 사과의무자조금이 성공적으로 조기에 정착되기를 바라는 농가들의 마음이라고 생각합니다. 철저하게 준비하여 참여 농가들의 소득창출과 사과 산업이 전체적으로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지난 8월 사과의무자조금관리위원장에 재임된 박철선 위원장은 “사과의무자조금 고지서를 배포했는데 8월 초 현재 30%의 농가들이 직접 고지 납부했다. 지금은 시작하는 씨앗에 불과하지만 자기 농업을 지키기 위해 농업인들이 사과의무자조금을 잘 가꾸어 나간다면 그 땀방울이 결코 헛되지 않고, 대한민국 대표 과일은 ‘사과’가 그 주인공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박철선 위원장은 “사과 생산에만 그치는 자조금이 아니라 유통과 수급 안정, 홍보, 수출 등까지 농가 스스로 우리 국산 사과 경쟁력을 제고해야 하는 시대를 만들어 나가는 농업인들이 자랑스럽고 희망이 있다. 앉아서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우리 농가 스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