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9 (금)

  • -동두천 4.8℃
  • -강릉 8.8℃
  • 연무서울 4.3℃
  • 박무대전 3.7℃
  • 연무대구 8.0℃
  • 연무울산 8.4℃
  • 연무광주 4.0℃
  • 연무부산 9.3℃
  • -고창 4.7℃
  • 맑음제주 11.0℃
  • -강화 4.4℃
  • -보은 3.1℃
  • -금산 1.6℃
  • -강진군 8.8℃
  • -경주시 8.0℃
  • -거제 8.9℃
기상청 제공

ICT융복합농업

스마트농업 인재 양성

농촌진흥청, 첫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 첫 배출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농업혁신을 통한 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요구되어온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 65명이 처음으로 배출된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12월 27일과 28일 양일간 전주 르윈호텔에서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와 연구팀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 육성 종합보고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종합보고대회에서는 그동안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우수한 성과를 낸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와 기관을 선발해 시상도 할 계획이다.

이번에 배출되는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는 지난 8월부터 12월까지 5개월 동안의 교육 과정을 거쳐 정보통신기술(ICT)과 작물 생리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생육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하여 스마트팜 도입 농가의 생산성 향상을 지원해 왔다.

이를 위해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들은 전국 각 도 농업기술원에 배치되어 자체 교육과 농촌진흥청 집합교육을 받으며 업무 역량을 키워왔다.

특히 농업기술박람회를 관람하고 스마트팜 농업인의 강의를 듣는 시간을 통해 우리 농업의 현재와 미래의 가치를 인식하는 한편, 관련 분야 전문가들로부터 생육조사 요령과 자료 분석 방법을 교육 받기도 했다. 

이번에 배출되는 예비 스마트농업전문가들은 빅데이터를 분석해 스마트팜의 환경을 복합적으로 제어하기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거나 데이터를 기반으로 컨설팅 업무를 담당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직접 창농하고 스마트팜을 경영하는 경영인으로써도 제 역할을 다할 것으로 보인다.

농촌진흥청 박정승 기획조정관은 “스마트팜 농가의 빅데이터 활용 컨설팅과 환경제어 프로그램 설정 및 활용기술을 갖춘 젊은 청년들이 열정을 가지고 혁신을 주도하는 스마트농업 인재로 커나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피플·칼럼





웹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