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3.7℃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19.7℃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18.1℃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남원 서인성 대표의 백향과<2>

“70g 이상만 판매”

<본지 2024년 4월호에 이어서>

본지 4월 호에서 친환경 패션프루트를 재배하는 서인성 대표는 “겨울 생육 적정 온도 관리는 난방비 부담이 크고, 일조량이 없어 올해 수확 시기가 늦었지만, 백향과 수요가 높아 직거래로 판매됐다. 반면에 여름 수확은 그야말로 불로소득”이라고 말했다. 이번 호에서는 1년에 2회 수확하는 재배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백향과 성공 포인트는 무엇인가요

농사 성패는 모종이 90%이고 햇빛과 노력이 1%이다. 그만큼 모종이 좋아야 한다. 농부가 아무리 노력해도 비리비리한 모종에서는 좋은 열매가 달리지 않는다. 그다음은 토양관리다. 

 

다행히 토양검정을 통해 부족한 것을 채운다. 특히 볏짚과 왕겨를 넣어준다. 백향과 전정한 부산물이라든지 비상품 과일 등은 발효시켜 관주할 때 넣어주거나 부산물을 그대로 토양에 넣어준다.

특히 뿌리 관리가 굉장히 중요하다. 이론적으로 설명하기 어렵지만 강하게 키우기 위해 거의 사막이다. 토양이 갈라질 정도에 물을 준다. 여기에 영양제 등도 주고 있다.

 

 

밭고랑에 볏짚과 왕겨가 있네요

볏짚과 왕겨를 깔아 잡초를 방제하고 있다. 친환경 농업을 해서 그런지 두더지가 거의 땅을 다 버려 농사 피해가 심각했다. 왕겨를 농장 바닥에 깔아준 후에는 두더지 피해가 없다. 왕겨는 1년에 봄과 겨울에 넣는다.

또한 백향과 부산물을 걷어내 버리는 것이 아니라 그대로 토양에 뒀다가 거름 역할을 하도록 했다. 아울러 남원시 농업기술센터에서 보급하는 미생물제제를 주로 많이 사용하고 있다.

 

 

한 그루에 10kg 생산

노지 재배에서는 일 년 재배한다. 반면 시설 하우스에서는 최소한 늦어도 3월 20일까지 수확이 마무리되어야 하는데, 올해 저희 농장은 수확이 좀 늦었다. 3월 20일 끝내야 하는데, 늦어도 4월 2일까지 수확한다.

첫 번째 수확은 2월 20일에서 3월 20일이며 수확이 끝나면 4월 15일쯤 꽃이 펴서 6월 말에는 또 수확한다. 패션프루트는 정식 3개월 만에 수확이 가능했고, 일 년에 2회 수확한다.

 

 

*이 기사는 <팜&켓매거진 2024년 5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