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구름조금동두천 12.3℃
  • 맑음강릉 20.8℃
  • 맑음서울 16.4℃
  • 맑음대전 14.4℃
  • 맑음대구 15.1℃
  • 박무울산 17.2℃
  • 맑음광주 17.5℃
  • 맑음부산 19.2℃
  • 맑음고창 13.2℃
  • 맑음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11.8℃
  • 맑음보은 11.0℃
  • 맑음금산 11.8℃
  • 맑음강진군 14.9℃
  • 맑음경주시 13.8℃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프리지아 소비 증가

농진청, 평가회서 주요 품종․계통 소개

농촌진흥청(청장 박병홍)은 졸업식과 입학식 등으로 프리지아 소비가 증가하는 시기를 맞아 소비 경향을 반영한 다양한 색깔의 국내 육성 프리지아를 선보였다.

 농촌진흥청이 지난해 조사한 프리지아 기호도를 보면, 소비자들은 시장의 92.8%를 차지하는 노란색뿐 아니라, 다양한 색의 프리지아를 좋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노란색과 흰색 선호도는 33%로 같았고, 보라색과 분홍색 선호도는 각각 27%, 7%로 나타났다.

꽃의 형태에서는 홑꽃 26.7%, 겹꽃 73.3%로, 꽃잎이 많아 풍성한 느낌을 주는 겹꽃 선호도가 2배 이상 높았다.

 

농촌진흥청은 이러한 경향에 맞춰 농업인, 유통업계, 화훼장식 전문가(플로리스트)가 참여하는 품종․계통 평가회를 9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 열었다.

 

이 자리에서는 새로 개발한 연분홍색 ‘원교C3-83’과 보라색 ‘원교C3-92’ 계통을 선보인다. 두 계통은 모두 꽃수가 많고, 겹꽃으로 꽃이 풍성하며, 꽃줄기가 튼튼하다. 또한, 절화(자른 꽃) 길이가 길고 향기가 진하다.

 

행사에서는 품종 보급을 늘리기 위해 기존에 개발한 품종도 함께 소개한다. 지난해 평가에서 5점 만점에 4점 이상을 받은 △노란색 ‘써니골드’(2016년 개발), ‘골드리치’(2008년 개발), △흰색 ‘폴인러브’(2016년 개발) △분홍색 ‘핑크벨’(2021년 개발) △보라색 ‘블루벨’(2014년 개발) 등을 선보인다.

 

아울러, 우량 알뿌리(종구)의 신속한 농가 보급을 위해 바이러스 무병 묘 생산과 대량 증식 과정도 소개할 계획이다.

 

하늘화훼종묘 이정민 씨(충남 서천)는 “노란색 이외에 여러 색 프리지아를 좋아하는 소비 경향에 맞춰 다양한 품종을 재배하고 싶다. 국산 개발 품종들이 빨리 증식, 보급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과 김원희 과장은 “소비자와 활발하게 소통하고 변화하는 소비 경향을 반영해 다양한 형태와 색깔의 프리지아 품종을 개발하겠다.”라며 “더불어 개발 품종이 시장에 신속하게 선보일 수 있도록 우량 알뿌리 생산과 농가 보급 체계 확립에도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