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3.7℃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19.7℃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18.1℃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병해충 방제 & 잡초

증상

잎 끝 또는 잎의 가장 자리에서 안쪽으로 들어가는 쐐기형의 갈색 병반이 생기나 발병 초기에는 물에 데친 모양으로 썩으며, 나중에 마르면 갈색 병반이 되고, 표면에는 잿빛의 곰팡이(분생포자경과 분생포자)가 생긴다.

 

 

발생생태

1~3월 사이에 촉성재배 시설 하우스에서 발병엽율 10~20% 정도 발생한다. 병원균은 병든 식물체의 잔재물에서 균사 혹은 균핵의 형태로 월동하여 다음 해의 전염원이 된다. 

병든 조직상에 균사들이 발아하여 생긴 분생포자들이 바람에 날려 식물체의 상처 부위나 습기가 많은 곳에서 정착하여 병반을 만든다. 

병원균은 저온성이고 다습한 환경을 좋아한다. 병원균은 기주 범위가 매우 넓은 다범성균에 속한다.

 

방제 방법

• ‌병든 식물체의 잔재물은 모두 모아서 땅속 깊이 매몰하여 제거한다.

• ‌병 포장이 과습 하지 않도록 환기, 통풍, 배수가 잘 되도록 관리한다.

• ‌병 발병 초기에 병든 포기는 일찍 제거한다.

• ‌병 등록된 전용 약제는 없다.

 

‌다음 호에서는 <땅두릅 점무늬병>에 대해 연재한다.

 

*이 기사는 <팜&켓매거진 2024년 5월호>에서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