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금)

  • 흐림동두천 4.6℃
  • 구름많음강릉 10.7℃
  • 박무서울 6.0℃
  • 박무대전 8.8℃
  • 박무대구 7.6℃
  • 흐림울산 9.2℃
  • 박무광주 10.4℃
  • 부산 10.5℃
  • 흐림고창 8.7℃
  • 제주 13.3℃
  • 흐림강화 6.2℃
  • 흐림보은 6.8℃
  • 흐림금산 8.4℃
  • 흐림강진군 11.2℃
  • 흐림경주시 8.0℃
  • 흐림거제 9.3℃
기상청 제공

기획/탐방

전체기사 보기

전남쌀산학연협력단"쌀 가공제품개발과 수출시장 개척"

김남균 단장 “쌀은 국민의 주요 에너지원이면서 무궁무진한 산업이죠”

쌀은 밀, 옥수수와 함께 세계 3대 곡물이다. 세계인구의 34%인 30억명의 주식이라고 한다. 곡물 자급률이 23%차지한 반면 쌀을 제외하면 5% 미만이다. 성인이 하루에 필요한 에너지의 30~40%를 쌀에서 섭취하며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 식이섬유, 미네날 등 10여가지의 영양성분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쌀은 그만큼 국민의 주요 에너지원이라는 의미다. 김남균 단장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쌀산학연협력단을 대학이나 민간연구기관이 아닌 전남농업기술원에서 직접 운영했다. 쌀 소비 확대를 위해 쌀 가공제품 개발, 쌀 생산비 절감과 수출 시장 개척에 사업 목표를 뒀다. 그리고 산업체를 포함하여 회원농가와 기술전문 위원들이 끊임없이 노력했다. 회원 농가의 소득은 16.4% 증가했고, 수혜자 만족도도 90% 이상 높였다”고 말했다. 그동안 쌀이 배고픔이라는 본능을 넘어 욕구를 충족시켜 왔다면 이제는 식용, 의약품, 산업소재뿐 아니라 발아현미, 가바쌀 등 기능성이 강화되고 있다. 전남농업기술원의 쌀산학연협력단은쌀은 식량안보, 환경보전, 사회문화적 기능, 식품안전성 기능, 경제기능 등 우리 민족이 살아가는 생활 공동체의 근간이라며 쌀의 중요성을 강조해 왔다. 주요 사업 성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