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일)

  • 흐림동두천 18.1℃
  • 구름많음강릉 18.1℃
  • 구름많음서울 20.9℃
  • 구름많음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19.9℃
  • 흐림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0.9℃
  • 흐림부산 21.3℃
  • 흐림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20.0℃
  • 흐림보은 16.3℃
  • 맑음금산 18.6℃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베스트농업기술센터

서천군농업기술센터 장순종 소장

“농업적 복지차원 지원으로 소농도 만족도 높은 서천농업”

기후온난화와 고령화, 부족한 일손 등으로 농업농촌의 농업경쟁력 전략의 그 중요성이 더 커지고 있다. 농업적 복지 차원으로 농업인이 필요한 지원 사업을 펼쳐 소농의 농업 만족도를 높이고, 청년농업인 인재를 육성하며, 농업인들에게 농업기술관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 서천군농업기술센터.



장순종 소장은 “윤봉길 의사의 농민독본에 있잖은가. 결국 농업인들이 행복하려면 원하는 결과물을 얻을 수 있도록 농업기술센터는 기술보급과 방향성 등도 제시하는 농업기술관서로서의 역할은 물론 지역 특성을 살려 품목별 혹은 대・중・소농 혹은 시기별 등 환경변화에 맞춰 경쟁력 있는 농업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장 소장은 "우리 서천은 벼농사 중심 농업이지만, 노박래 군수님께서는 우리 먹거리를 생산하는 농업인에 대한 애정이 깊다. 기술보급은 기본이고, 100평, 200평 고령 소농인에게도 꼭 필요한 것을 농업적 복지 차원으로 아낌없이 지원하고 있다. 이러한 군수님의 지원으로 소농들은 ‘이 나이에 내 용돈도 하고 손자, 손녀들에게도 용돈 줄 수 있어 행복하다’며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





농업기술관서로서 역할, 직원들의 능동적인 대처
“농업인들이 할 수 없는 것이 우선 되어야 하죠. 예를 들어 병해충 예찰은 농업인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죠. 특히 우리 서천군은 벼농사 지역인데, 직원들이 새벽부터 예찰합니다. 수도작뿐 아니라 원예, 축산, 특작 등을 맡은 직원들이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있죠. 소명의식을 갖고 열심히 뛰고, 땀 흘리는 직원들이 정말 고맙죠.”


장순종 소장은 “한 발 빠르게 병해충 예찰을 하느라 뛰어 다니며 방제에 총력을 다하는 직원들을 농가들도 인정해 줄 정도”라며 직원들을 칭찬했다. 이어 “토양, 수질, 퇴비부숙도, 농업미생물 등을 맡은 팀장들이 정확한 데이터와 원칙을 적용하여 정말 잘한다. 업무량이 쏟아지면 대충대충할 수도 있는데, 지금의 데이터와 원칙이 더 품질 좋은 농업미생물을 생산하게 되고, 더 나은 농업환경에 기여한다는 것을 아는 직원들이다. 그래서 더 정확하게 검정하며 농업기술관서로서 책무를 해 나가는 모습이 자랑스럽다”고 거듭 강조했다.
  

발간된 <팜앤마켓매거진 8월호>에서 더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팜앤마켓.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포토

더보기